중국 게이머(Gamer)들은 어떻게 수익을 만드는가?

[한류TV서울] 등록 2017.01.19 14:23:32수정 2017.03.05 01:02:18

중국에서 게이머(Gamer)들은 어떻게 수익을 만드는가?

최근 한국의 게임을 중국 시장에 Launching을 위하여 중국 게임시장을 분석하고, 파악하는 취재과정을 통하여 알게 된 사실을 공유하고자 이 글을 기록한다.

한국은 어떨지 잘 모르겠지만 중국에서는 게임만 잘 해도 돈을 버는 경우가 참 많다. 한국에서도 케이불TV 방송을 통하여 실재로 게임 전 과정을 실시간 방송을 통하여 송출하는 경우가 있듯이 중국도 마찬가지다.

중국의 게이머(Gamer, 게임을 실재로 하는 사람)들은 실재로 회원 수가 많고, 활성화 된 게임 사이트에서 실시간 게임을 즐기면서 각자 나름대로의 게임 팬들을 유지하고 있다.

이들 중 어느 정도 팬 층이 확보되면 실시간 게임 내용을 방송으로 송출하는 과정을 진행하게 되고, 이 유명 게이머의 게임 현황을 보기 위하여 그의 팬들이 시청을 하게 된다. 이 숫자가 많아지면 사이트 운영자와 게이머 간 일주일 단위의 게임 횟수와 게임 횟수에 대한 비용을 지불하는 형태의 수익공유를 위한 계약을 체결하고 그 조건대로 게임을 진행하게 된다.

이 게임을 진행 과정을 실시간 방송의 형태로 보면서 시청자 혹은 특정 게이머의 팬들은 게이머를 대상으로 가상의 선물을 증정하고, 이 선물이라는 것은 사이트에서 현금 충전을 통하여 인터넷 가상 화폐를 구입하여 이것으로 선물을 대신한다.

게이머들은 자신의 팬 또는 시청자들을 통하여 받은 가상화폐를 사이트 운영자와 실재 화폐로 교환하여 수익을 만들고, 사이트는 광고 또는 가상화폐와 실물화폐의 교환 과정을 통하여 수익을 창출한다.
실재로 중국에서 게임을 즐기는 인구는 약 1억 명 내외로 추산한다.

이 중 이렇게 현금 수익을 목적으로 전문적인 게이머를 직업으로 또는 게임 전문 사회자로 활동하는 사람은 약 100만 여 명 내외로 추산하고 있으며, 이 들 중 실재로 현금 수익을 확보하는 사람들은 1000명에서 2000여 명 내외로 추산한다고 전문가들은 이야기한다.

실재로 중국 인터넷 게이머들에게 가장 인기있는 게임 사이트는 다음과 같다. 斗鱼TV(https://www.douyu.com), 战旗TV(http://www.zhanqi.tv/), 火猫TV(http://www.huomao.com/), Imba TV(http://www.imbatv.cn/) 등이다.

또한 중국 내에서 가장 인기있는 TV 채널로는 GTV游戏竞技频道(게임전용인기채널)를 들 수 있다. 이 채널은 정규 방송은 아니고 스마트TV의 앱을 통하여 서비스하는 채널이다.

특히 중국인들이 많이 알고 있는 한국 게임으로는 리그오브레젠드(LOL), 하스스톤(炉石), 오버워치 (守望先锋), 스타크래프트(SC) 등으로 알려졌다.

이제 한국 게임이 중국 시장으로 진출하기 위해서는 각 인터넷 사이트를 활용한 생중계를 기본으로 해야 할 것으로 판단된다.

이미 중국에서는 이 게임의 인터넷 사회가 되기 위해서는 자격증을 구비해야만 사회를 진행할 수 있도록 하는 등 그 시장의 규모가 상당히 커졌고, 앞으로도 그 규모가 더욱 확대될 것으로 예상한다.

최근 ㈜한류TV서울 신종태 이사는 한국 게임의 중국 진출을 위하여 중국 내 게임 시장을 분석하면서 “한류의 또 다른 출구를 위하여 한국 게임의 중국 Launching을 계획하고 있다”고 밝혔다.

실재로 한국의 게임들을 모아서 상기한 유명 게임사이트를 중심으로 서비스를 하고, 이들 중 한국 게임을 전문으로 운영하고, 생방송을 하며, 이를 통하여 수익을 창출하려는 사람들이 많아지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게임을 통하여 또 다른 한류의 출구가 마련되면 좋겠다는 기대를 갖는다.

/박원춘 기자 125301791@qq.com

방송산업이야기

한류TV서울의 새로운 도전
㈜한류TV서울이 중국 최대의 OTT(Over The Top) 서비스 플랫폼인 CIBN(China International Broadcasting Network ; 国广东方网络(北京)有限公司)과의 합작 서비스를 공식 선언했다.
2019 아시아디지털 방송 컨퍼런스를 통한 콘텐츠 산업 Insight 확보
국내 최대의 영상콘텐츠 거래 시장인 '부산콘텐츠마켓(BCM : Broadcasting Contents Market) 2019'가 지난 5월 8일(수) 부산 벡스코(BEXCO)에서 개최되었다. BCM 2019는 세계 50여 개국, 1,000개 업체, 250여개 부스, 3천여 명의 셀러·바이어가 참여하는 국내 최대의 영상콘텐츠 거래시장으로, 올해 예상 거래목표액 1억 2천만 달러를 달성하기 위해 다양한 행사와 함께 성대하게 치러지고 있다.
한국 기업의 중국 진출, 이제 새롭게 시작한다
(주)한류TV서울은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센터장 주영범, 이하 인천센터)와 함께 한국의 다양한 스타트업 기업들 중 중국 시장 진출에 관심을 가지는 업체들을 대상으로 중국 시장 판로개척 및 수출 극대화를 위한 안내자 역할을 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중국 최대의 뉴스 포탈 中华网 차이나닷컴 활용 중국진출 돕는다
(주)한류TV서울이 한국의 여러 지방자치단체의 축제, 박람회, 해당지역의 특산품 등을 중국 최대의 뉴스 포털 사이트인 中华网(차이나닷컴,www.china.com)에 보도 기사를 올릴 수 있도록 하는 협의를 맺었다고 밝혔다.
한류 콘텐츠의 빼앗긴 들에도 봄은 오는가?
“중미 무역전쟁과 차이나 리스크, 한국 콘텐츠 기업의 대응전략은?”이라는 주제로 제 11회 아시아 콘텐츠 포럼이 지난 4월 11일 오후 2시, 한국경제신문 다산홀에서 개최되었다. 한중콘텐츠 연구소와 한국경제신문사가 공동으로 개최한 이번 포럼은 한국 콘텐츠 기업들이 알아야 할 중미 무역전쟁의 뒷이야기와 미래 방향에 대해 살펴보고 중국 콘텐츠 시장 진출이라는 과제를 어떻게 풀어나갈 지에 대한 새로운 해법을 함께 살펴보는 시간이었다.